DLF 중징계 우리금융 손태승 회장 연임 확정
DLF 중징계 우리금융 손태승 회장 연임 확정
  • 김사선 기자
  • 승인 2020.03.25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3월까지 3년 임기 수행

[토요경제=김사선 기자] DLF사태로 금감원의 중징계를 받은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25일 우리금융지주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 5층에서 ‘제1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어 손태승 회장을 사내이사로 추천하는 안건을 표결에 부쳤다.

그 결과 참석한 주주의 과반수가 찬성표를 던지면서 손 회장 사내이사 추천안이 가결된 것으로 알려졌다.  손 회장 임기는 오는 2023년 3월까지 3년이다.

연임이 확정된 손 회장은 '고객 신뢰와 혁신으로 1등 종합금융그룹 달성'을 목표로 내세웠다.

우리금융은 이날 주총에서 손 회장 연임외에 2019년 재무제표 승인안, 첨문악 사외이사. 김홍태 비상임 이사, 이원덕 사내이사 등 선임안건도 의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