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맞은 카카오…김범수 의장 “시즌2 위한 다음 10년 준비해야”
10주년 맞은 카카오…김범수 의장 “시즌2 위한 다음 10년 준비해야”
  • 김동현 기자
  • 승인 2020.03.18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사진=연합뉴스)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사진=연합뉴스)

[토요경제=김동현 기자] 카카오톡이 서비스 출범 10주년을 맞았다. 카카오를 창업한 김범수 의장은 카카오톡 출시 10주년을 맞아 “모바일 생활 플랫폼을 넘어 또 다른 변화의 파고에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18일 김 의장은 카카오 전 직원에 보낸 카톡 및 동영상 메시지에서 “지난 10년은 카카오의 시즌 1이라고 생각하며, 우리는 이제 시즌2를 위한 다음 10년을 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카카오스러움’의 문화를 회사의 성장에 맞춰 계승 발전시켜야 한다”며 “글로벌 IT 기업들의 압도적인 규모에 긴장해야 하고 기회와 위기가 공존하는 또 다른 10년 앞에서 우리의 길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시즌2에는 우리만의 문화, ‘넥스트 비즈니스’의 고민을 넘어 사회문제 해결의 주체자로서 우리의 역할도 포함돼야 함을 이야기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효율적인 조직이 기업일 수 있다는 의견을 피력한 바 있다”며 “급격히 발전하고 있는 기술과 우리만의 문제 해결 방식으로,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사회 문제들을 하나씩 해결해 나가는데 크루(직원)들이 관심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날 김 의장은 “10년의 여정 동안 우리는 많은 것에 도전했고 성공적인 변화를 만들어냈다”며 “크루 한 명, 한 명의 노력과 열정이 없었다면 결코 올 수 없었다”고 10주년을 자축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10주년, 누군가에게는 ‘벌써’일 수도 있지만, 저에게는 ‘아직’"라며 ”아직 카카오는, 하고 싶은 것도, 할 수 있는 것도, 해야만 하는 것도 너무 많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