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장수게임 '엘소드', 첫 '홀로그램 콘서트' 퍼펙트 매진...캐릭터 인기 '역대급'
넥슨 장수게임 '엘소드', 첫 '홀로그램 콘서트' 퍼펙트 매진...캐릭터 인기 '역대급'
  • 최봉석 기자
  • 승인 2019.12.23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18일 게임 최초 진행되는 ‘홀로그램 콘서트’ 전 좌석 매진
3D 홀로그램 공연, ‘라이브 2D 캐릭터’로 팬들과 실시간 소통
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 ‘두 번째 나눔 프로젝트’에 기부 예정
넥슨은 코그(전 KOG)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온라인 액션 RPG ‘엘소드(Elsword)’에서 처음으로 개최하는 ‘홀로그램 콘서트’ 티켓이 전 좌석 매진됐다고 23일 밝혔다.
넥슨은 코그(전 KOG)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온라인 액션 RPG ‘엘소드(Elsword)’에서 처음으로 개최하는 ‘홀로그램 콘서트’ 티켓이 전 좌석 매진됐다고 23일 밝혔다.

[토요경제=최봉석 기자] 넥슨이 진행하는 '홀로그램 콘서트'가 전 좌석 매진이라는 유저들의 호응에 힘입어 추가 티켓 오픈에 나설지 주목된다.

게임을 소재로 한 최초의 홀로그램 콘서트라는 점에서 게임 캐릭터의 '무한 진화'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역시 관심 포인트로 떠오르고 있다.

넥슨은 코그(전 KOG)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온라인 액션 RPG ‘엘소드(Elsword)’에서 처음으로 개최하는 ‘홀로그램 콘서트’ 티켓이 전 좌석 매진됐다고 23일 밝혔다.

콘서트까지 진출한 엘소드는 지난 2007년 출시돼 13년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는 넥슨의 '장수 게임'이다.

내년 1월 18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개최하는 ‘홀로그램 콘서트’는 ‘엘소드’의 모든 캐릭터들이 네 개의 아이돌그룹으로 데뷔하는 ‘프로젝트 엘스타’의 일환으로, 게임 최초로 개최하는 이색 콘서트다. 12월 20일 오후 8시에 진행된 티켓 판매는 시작과 동시에 약 1000석 규모의 전 좌석이 매진되며 ‘프로젝트 엘스타’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업계는 이번 콘서트와 관련해 게임 속 캐릭터가 실존하는 아이돌 스타 보다 더 인기가 높은 현실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사례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실제 이번 콘서트에서는 약 2시간 동안 모든 그룹이 3차원 영상 기술인 홀로그램으로 무대에 등장해 ‘MAGIC HOUR’,  ‘말야(reset)’ 등 데뷔곡을 공연하고 모션 인식으로 구현한 ‘라이브 2D 캐릭터’로 실시간 토크를 진행해 팬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넥슨은 콘서트 관람객들에게 그룹별 응원봉을 제공하고 올 한 해 동안 ‘엘스타’의 여정을 담은 컨셉북을 제공한다. 또, 콘서트 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을 ‘두 번째 나눔 프로젝트’에 기부할 예정이다.

넥슨 염홍원 퍼블리싱3그룹장은 “많은 유저분들이 보내 주신 성원에 힘입어 게임 소재로는 최초로 홀로그램 콘서트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엘소드’에서 새롭고 즐거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