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M, 사전 캐릭터 생성 시작...종족, 클래스, 서버 등 선택 가능
리니지2M, 사전 캐릭터 생성 시작...종족, 클래스, 서버 등 선택 가능
  • 최봉석 기자
  • 승인 2019.10.15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 혈맹 결성, 미니 게임 마련 ••• 미니 게임에서 포인트 모아 게임 아이템 획득 가능
사전 예약 시작 후 32일만에 500만 돌파 ••• 역대 게임 중 최단 기간 달성

 

[토요경제=최봉석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신작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의 사전 캐릭터 생성을 15일 낮 12시부터 시작했다.

사전 캐릭터 생성은 리니지2M 공식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이용자는 리니지2M  출시 후 사용할 캐릭터의 종족과 클래스(Class, 직업), 캐릭터명을 만들 수 있다. 캐릭터를 생성할 수 있는 서버는 총 100개다.

캐릭터를 만든 이용자들은 혈맹도 결성할 수 있다. 게임 출시 전에 모인 혈맹원 수에 따라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이용자는 혈맹을 만들거나 가입을 하면 미니 게임에 사용할 수 있는 제작 상자 5개를 받는다. 혈맹 아지트에 출석하면 매일 제작 상자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미니 게임은 리니지2M의 새로운 클래스와 제작 및 강화 시스템을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용자는 미니 게임을 즐기면서 모은 포인트를 사용해 ‘영웅 무기 상자’, ‘정령탄’, ‘아데나’ 등 다양한 게임 아이템들을 미리 획득할 수 있다.

엔씨(NC)는 사전 캐릭터 생성에 참여하는 이용자, 커뮤니티에 혈맹 홍보 글을 게시하는 이용자들에게 추첨을 통해 ‘갤럭시 노트 10’과 ‘구글 기프트카드’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엔씨(NC)는 리니지2M의 대표 클래스를 소개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원작 리니지2에 등장했던 클래스 ‘고스트헌터’와 리니지2M의 오리지널 클래스 ‘에이르나’, ‘토르’, ‘레지나’ 등 총 4종이다. 이용자는 각 클래스의 외형과 고유의 플레이, 전투 모션을 감상할 수 있다. ‘고스트헌터’와 ‘에이르나’의 의상은 원작 속 유명 방어구의 디자인을 계승했다.

한편 리니지2M은 32일만에 사전 예약 500만을 돌파했다. 그동안 국내에서 사전 예약을 진행한 게임 중 가장 빠른 속도다. 현재 국내 최다 사전 예약 기록은 리니지M이 달성한 550만이다. 사전 예약은 리니지2M 정식 출시 전까지 공식 홈페이지와 양대 마켓(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서 진행된다. 사전 예약자는 게임 아이템(크로니클 계승자의 반지, 정령탄 상자, 아데나 등)을 받을 수 있다.

엔씨(NC)는 올해 4분기 중 리니지2M을 출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