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새 이사회 멤버로 '케빈 워시' 前 연준 이사 합류
쿠팡, 새 이사회 멤버로 '케빈 워시' 前 연준 이사 합류
  • 김자혜 기자
  • 승인 2019.10.10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행정부 등 공직에서 굵직한 활동...워시 "쿠팡 비전을 실현하는 과정을 돕고 싶다"
▲케빈 워시(Kevin Warsh) 쿠팡 신임 이사. [사진=쿠팡]
▲케빈 워시(Kevin Warsh) 쿠팡 신임 이사. [사진=쿠팡]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쿠팡은 저명한 경제학자이자 금융 전문가인 케빈 워시(Kevin warsh) 전(前) 미국 연방준비위원회 이사가 쿠팡의 새 이사회 멤버로 합류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워시 이사는 경제 및 금융 분야의 연구 업적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그는 국제 현안과 정치, 경제 문제를 심도 있게 분석하는 공공 정책 전문 싱크탱크인 미 스탠포드대 후버 연구소 (Hoover Institution)에서 저명 방문 석학(Shepard Family Distinguished Visiting Fellow)으로 선정됐다. 같은 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강의를 맡고 있다.

스탠포드대에 자리잡기 전 워시 이사는 미 연준 이사회 이사였으며 조지 부시,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 걸쳐 주요 20개국(G20) 정상회담의 대표단(Representative)으로 활약한 바 있다. 미 연준 이사회를 대표해 아시아 신흥 및 개발국 경제 특사로도 임명됐다. 

또한 그는 연준 이사회의 운영, 인사 및 금융 성과를 관리 및 감독하는 행정 이사직(Administrative Governor)을 맡았으며 미국 대통령실 경제 정책 특별 보좌관 및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수석보좌관을 역임했다.

미 정부에서 공직을 맡기 전에는 모건 스탠리 내 인수합병 부서 부사장(Vice President) 및 총괄임원으로서 공기업과 민간기업을 상대로 자문을 제공했으며 UPS 이사회 이사직도 맡고 있다. 워시는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경제학 및 정치학을 심화 전공으로 이수해 공공정책 학사를, 하버드 로스쿨에서 법학박사(JD)를 취득했다.

워시 이사는 “쿠팡은 혁신의 최전방에 서 있는 기업”이라며 “쿠팡의 성장은 놀랍고, 쿠팡의 고객경험은 독보적이다. 이런 회사의 이사회 멤버로 참여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쿠팡의 독창적인 창업자이자 CEO 김범석 대표가 그의 비전을 실현하는 과정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

워시 이사의 합류와 관련 김범석 쿠팡 대표는 “쿠팡은 고객의 삶을 이전보다 100배 더 낫게 만들고자 하는 미션을 갖고 있다”며 “쿠팡이 성장하고 혁신하면서 이 미션을 이루는데 워시 이사의 전문성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케빈워시 이사의 부인 제인 로더 (Jane Lauder Warsh)는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 에스티 로더 컴퍼니 (Estée Lauder Companies)의 상속인이자 세계 유대인 의회의 회장 로날드 로더(Ronald Steven Lauder)의 상속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