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명품·현금까지...’ 홈쇼핑업계, 대목잡는 프로모션 ‘후끈’
‘수입차·명품·현금까지...’ 홈쇼핑업계, 대목잡는 프로모션 ‘후끈’
  • 김자혜 기자
  • 승인 2019.10.0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본격 가을겨울 쇼핑시즌 초입 고객유치 이벤트 잇따라
▲(왼쪽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GS홈쇼핑의 가을시즌 패션방송 화면, CJ오쇼핑의  패션 프로그램 ‘힛 더 스타일(Hit the Style)’ 의 이벤트, 롯데홈쇼핑이 지난 2015년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에서 '찾아가는 홈쇼핑 시식회'를 진행한 모습, NS홈쇼핑의 현금을 잡아라 프로모션. [사진=각 사 취합]
▲(왼쪽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GS홈쇼핑의 가을시즌 패션방송 화면, CJ오쇼핑의 패션 프로그램 ‘힛 더 스타일(Hit the Style)’ 의 이벤트, 롯데홈쇼핑이 지난 2015년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에서 '찾아가는 홈쇼핑 시식회'를 진행한 모습, NS홈쇼핑의 현금을 잡아라 프로모션. [사진=각 사 취합]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홈쇼핑업계가 본격적인 가을겨울 성수기 시즌을 맞아 고객을 끌어오려는 목적의 프로모션을 일제히 내놓고 있다. 일부 홈쇼핑은 현금이나 명품, 고가의 수입차를 프로모션 경품으로 내걸고 소비자의 자사구매를 유도하고 나섰다.

1일 홈쇼핑업계에 따르면 이달 한달 간 대부분의 홈쇼핑기업이 10월 집중 고객유치를 위한 이벤트를 열고 있다. 

현대홈쇼핑은 18주년 기념 고객감사대전을 여는데 이달 31일까지 방송상품을 구매하거나 렌탈상품 상담 예약자 중 1명을 추첨해 8000만원 상당의 수입차(‘BMW 530i)를 증정한다.

GS홈쇼핑 역시 '1등이 쏜다' 특집기간을 갖고 행사 기간내 편성된 TV 및 데이터방송 상품을 구매하거나 상담한 고객 중 1명을 추첨해 7000만원 상당으로 알려진 수입차(벤츠 GLC300 4MATIC)을 경품으로 내놨다. 

여기에 CJ오쇼핑은 SNS 이벤트를 열고 참가자 추첨을 통해 100만원 상당의 명품브랜드(에르메스) 팔찌를 10명에 제공키로 했다. 

NS홈쇼핑은 현금을 직접 제공하는 이벤트를 연다. 이달 중 렌탈, 여행 등 상담 예약고객을 대상으로 1명은 500만원, 10명은 100만원 등 총 11명에 총 1500만원의 현금을 제공하는 행사를 여는 것.

롯데홈쇼핑은 이달 고객접점을 높이는 체험형 이벤트를 연다. 지난 7월 유료회원제 서비스고객 1000명을 대상으로 체험서비스를 연 결과 가장 선호도가 높았던 시식 체험존을 페스티벌에서 운영하는 것. 

이달 4일부터 6일까지 열리는 자라섬페스티벌에 참석해 주요 관객층인 2030세대를 겨냥한 인기 제품을 선보인다. 

롯데홈쇼핑 김종영 마케팅부문장은 “향후 상품군을 확대해 재미있고 쇼핑에도 도움이 되는 특별한 체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기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처럼 홈쇼핑업계가 고가의 경품이나 현금을 내걸고 마케팅을 벌이는 것은 본격적인 쇼핑 시즌을 맞아, 고객을 끌어들이기 위해서다. 

이와 관련 홈쇼핑업계 관계자는 "업계에서 9월은 추석 마케팅위주로 진행되는데, 10월은 가을상품시즌 초기에 고객유입을 위한 마케팅 강화가 많은 편" 이라며 "각 홈쇼핑별 효과적인 고객 유입 아이템을 배치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