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코픽스 3개월 연속 ↓...주택담보대출 금리 내린다
8월 코픽스 3개월 연속 ↓...주택담보대출 금리 내린다
  • 문혜원 기자
  • 승인 2019.09.17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연합회, ‘8월 기준 코픽스 공시’발표
[자료 = 은행연합회]
[자료 = 은행연합회]

[토요경제 = 문혜원 기자] 은행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일제히 하락했다.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3개월 연속, 잔액 기준은 5개월 연속 하락세를 보인 것이다.

은행연합회는 앞서 16일 8월 기준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1.52%로 전월보다 0.16%포인트 하락했다고 밝혔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1.91%로 0.05%포인트 내렸다. 이에 은행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내려질 전망이다.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3개월 연속, 잔액 기준은 5개월 연속 하락세다. 지난 7월에 처음 도입된 신(新) 잔액 기준 코픽스는 1.63%로, 역시 전월 대비로 0.03%포인트 하락했다.

코픽스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등 국내 은행이 자금을 조달한 수신상품의 금리를 가중평균한 값이다. 신 잔액 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다양한 기타 예수금과 차입금, 결제성 자금 등을 추가해 산출한다.

신·구 잔액 기준 코픽스는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을 서서히 반영하나, 신규취급액 기준은 해당 월에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됨에 따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