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채권·리츠 ETF랩 출시
신한금융투자, 채권·리츠 ETF랩 출시
  • 문혜원 기자
  • 승인 2019.08.2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로고 = 신한금융투자]
[이미지로고 = 신한금융투자]

[토요경제 = 문혜원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신한 EPI 글로벌 채권 ETF랩’과 ‘신한 EPI 글로벌 리츠 ETF랩’을 각각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신한 EPI 글로벌 채권/리츠 ETF랩’ 2종은 EPI Advisor 자문 받아 달러자산에 투자하는 자문형 랩어카운트 서비스다.

EPI Advisor사는 최초로 ETF 기반 자산관리 상품을 국내 증권사와 자산 운용사에 자문한 기관이다. 이 서비스는 미국 상장된 ETF 자산의 대부분을 분석한 EPI 시스템을 활용해 펀드매니저가 글로벌 경기상황을 예상한다.

 시장의 흐름을 감지하는 전문가의 직관과 EPI 분석시스템을 활용한 포트폴리오로 새로운 자산의 투자 시각을 제시한다.

채권ETF랩은 미국 고금리채권, 신흥국채권, 글로벌 선진국국채 등 주로 미국달러로 거래되는 다양한 채권 편입으로 고금리 구조의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또

한 리츠ETF랩은 산업별리츠, 고배당리츠 등 글로벌 우량부동산의 임대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고수익리츠에 주로 투자한다.

‘신한 EPI 글로벌 채권/리츠 ETF랩’의 최소 가입금액은 3000만원 이상(달러 가입 불가)이다. 수수료는 선취수수료 1.0%(최초 1회), 후취수수료 연0.8% (분기후취, 자문수수료0.4% 포함)가 발생한다. 자세한 내용은 신한금융투자 영업점이나 고객지원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