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면예금 찾아줌, '마치 로또 느낌'
휴면예금 찾아줌, '마치 로또 느낌'
  • 토요경제신문
  • 승인 2019.07.29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 휴면예금 726억원 찾아가…"온라인 조회 활용하세요"

 

[토요경제신문] 휴면예금 찾아줌 서비스가 온라인을 초토화시키고 있다.

서민금융진흥원(진흥원)은 올해 상반기에 휴면예금 15만 5259건, 총 726억원을 원래 권리자에게 돌려줬다고 지난 28일 밝혔기 때문.

휴면예금 찾아줌 서비스에 대한 대중적 관심이 뜨거워지는 까닭이다.

진흥원에 따르면 휴면예금 지급액은 지난해 상반기보다 26% 늘었다.

은행 예금은 5∼10년, 보험은 3년 이상 거래가 없으면 휴면예금으로 분류돼 진흥원에 출연된다. 진흥원은 이 휴면예금의 이자수익으로 금융지원을 하고 있다.

원래 권리자는 온·오프라인 창구로 언제든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돌려받을 수 있다.

구체적으로 온라인 지급신청 사이트인 '휴면예금 찾아줌'에 접속하면 회원가입 없이 24시간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최대 50만원까지 돌려받을 수 있다.

인터넷 이용이 어렵거나 휴면예금이 50만원을 넘으면 신분증을 가지고 가까운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나 출연 금융회사 영업점을 찾아가면 된다.

휴면예금 찾아줌 서비스는 서민금융콜센터에서도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