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회수·폐기 명령
식약처,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회수·폐기 명령
  • 김자혜 기자
  • 승인 2019.07.11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1일 코오롱생명과학이 만든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의 회수·폐기를 공식적으로 명령했다.

이번 인보사 회수·폐기 명령은 앞서 실시된 식약처의 인보사 품목허가 '취소 처분'에 따른 후속 조치 성격이 강하다.

식약처 관계자는 "허가받은 내용과 달리 안전성·유효성이 충분히 확보되지 않았다"며 처분 사유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식약처 의약품 통합정보시스템 안전성 정보에 오는 2022년 7월 10일까지 공개된다.

인보사는 앞서 지난 2017년 7월 국내 첫 유전자 치료제로 식약처의 허가를 받았으나, 지난 3월 치료제 주성분 중 하나(2액)가 허가사항에 기재된 연골세포가 아닌 종양 유발 가능성이 있는 신장세포라는 사실이 드러났다.

이후 식약처 조사와 청문 절차를 거쳐 이달 3일 최종 품목허가 취소 처분이 확정됐고, 9일자로 공식 취소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