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 분양승인
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 분양승인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07.0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입주자 모집공고, 19일 견본주택 오픈...분양가 3.3㎡당 평균 2600만원 수준

[토요경제=최정우 기자] 롯데건설은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47 일대에 들어서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를 관할구청인 동대문구청으로부터 지난 8일 분양승인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롯데건설은 이날 입주자 모집공고를 거쳐, 오는 19일 견본주택 개관을 목표로 본격적인 분양 절차에 돌입할 예정이다.

분양승인 받은 분양가는 3.3㎡당 평균 2600만원 수준이다.

청량리4구역을 재개발하는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지하 7층~지상 최고 65층 5개동에아파트를 비롯해 오피스텔, 오피스, 호텔 등이 조성되는 대규모 복합단지다.

이 가운데 4개 동에 들어서는 아파트는 총 1425가구이며 조합원 몫을 제외한 전용면적 84~177㎡ 263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 별로는△84㎡ 1163가구 △102㎡ 90가구 △169~177㎡(펜트하우스) 10가구 등이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청량리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초역세권 아파트다. 청량리역은 지하철 1호선을 비롯해 분당선, 경원선, 경춘선, 경의중앙선 등 10개 노선이 지나는 국내 최다 환승역인 까닭에 서울 도심은 물론 시 외곽 이동도 편리하다.

특히 지난해 12월 분당선 연장 개통은 강남 접근성을 크게 개선했으며, 앞으로도 GTX-B, C노선, 면목선, 강북횡단선 등 4개 노선이 더 들어설 예정이다.

풍부한 생활인프라도 강점으로 꼽힌다. 청량리역에는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등이 있으며 청량리시장, 경동시장, 성동구립도서관, 동대문구청, 성심병원 등도 가깝다. 또한 대규모 복합시설인 만큼 단지 내에 조성되는 스트리트몰 및 문화시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분양물량의 88% 이상을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로 구성했고 팬트리, 드레스룸, 알파룸 등을 마련해 가족 구성에 따른 다양한 공간 활용이 가능하도록 설계했다"고 전했다.

입주는 2023년 7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