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서울시, 도시홍수 국제 심포지엄 개최
한국수자원공사-서울시, 도시홍수 국제 심포지엄 개최
  • 김사선 기자
  • 승인 2019.06.12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사진=연합뉴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 [사진=연합뉴스]

[토요경제=김사선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최근 빈번하게 발생하는 도시홍수의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서울시와 공동으로 12일 오전 10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스마트 도시홍수관리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스마트 도시홍수관리' 기술은 도시홍수의 주요 원인인 국지성 집중호우가 주로 발생하는 지상 고도 1㎞ 내외를 관측하는 한국수자원공사의 '고정밀 강우 관측 시스템'으로 얻은 강우예측 정보를 도시의 배수 체계와 연계해 도시홍수에 대응하는 기술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외 전문가들과 함께 '스마트 도시홍수관리'에 필요한 첨단 관측기술과 레이더를 활용한 강우예측의 정확도 개선 사례, 도시홍수 분석 기술을 소개와 전문가 토론으로 진행됐다.

한국수자원공사는 특히 지난해 11월 서울시와 체결한 협약에 따라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 스마트 도시홍수관리시스템'을 이번 심포지엄에서 국내외 전문가들에게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서울시 스마트 도시홍수관리시스템'은 '고정밀 강우 관측 시스템'으로 얻은 실시간 강우정보를 활용해 집중호우를 예측하고, 도시 내 홍수 취약지역을 분석해 서울시와 공유해 도시홍수에 대응하는 시스템이다.

이 자리에서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대한민국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사전예방 중심의 재난관리시스템 구축을 통해 국민 안전과 건강한 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