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신메뉴 ‘마라칸치킨’ 출시
bhc치킨, 신메뉴 ‘마라칸치킨’ 출시
  • 김자혜 기자
  • 승인 2019.04.19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독성 강한 마라샹궈 접목...피쉬볼, 캐슈너트 등 토핑 추가
[사진=bhc치킨]
▲bhc치킨의 신메뉴 마라칸치킨. [사진=bhc치킨]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bhc치킨은 대중적인 사천요리 마라샹궈를 치킨에 접목한 신메뉴 ‘마라칸치킨’을 출시했다. 

19일 bhc치킨에 따르면 ‘마라칸치킨’은 얇은 튀김옷을 입힌 치킨에 꿀, 야채를 베이스로 마라탕, 마라롱샤, 훠궈에 주로 사용되는 여러 가지 향신료를 가미하여 만들어낸 특제소스를 입혀냈다.  

또한 피쉬볼, 베트남초, 대파 등을 토핑으로 추가하여 담백한 맛과 함께 다양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마라의 얼얼한 매운맛을 중화시켜줄 구운 캐슈너트를 추가해 푸짐함을 더했다. 

마라의 주원료인 화자오는 산초, 사천후추라고도 불리며 사천지방의 요리에 사용되는 향신료다.

마라를 활용한 음식은 자극적이며 알싸한 매운맛이 입 주위를 마비시켜 얼얼한 느낌을 준다.

bhc치킨 측은 최근 ‘마라 열풍’이 불며 마라를 활용한 다양한 음식이 쏟아져 나오는 가운데 ‘마라칸치킨’이 사천요리의 대중화를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bhc치킨 연구소 김충현 상무는 “마라는 여러 가지 향신료 중에서도 특별히 중독성이 강해 한번 맛을 본 사람들은 쉽게 헤어날 수 없는 특별한 맛”이라며 “신메뉴 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트렌드를 분석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