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5G 국산 전송장비 서울 수도권 구축
LG유플러스, 5G 국산 전송장비 서울 수도권 구축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10.26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경제=정동진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가 5G 상용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5G 국산 전송장비인 100G 스위치를 서울 수도권에 모바일 백홀망에 구축했다고 26일 밝혔다.

100G 스위치는 LG유플러스가 국산 장비 제조사인 다산네트웍솔루션즈 및 유비쿼스와 공동 개발한 고성능 집선 장비로, 5G 무선 기지국과 유선망 간 데이터 트래픽을 전달해주는 역할을 한다.

현재 LTE네트워크에서 사용하는 전송장비 대비 46배 많은 데이터를 10배 빨리 처리하면서도 장비 크기와 소비전력은 기존 장비와 동일하게 유지할 수 있어 5G 네트워크 고도화의 핵심 장비로 평가받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7월 다산네트웍솔루션즈, 유비쿼스 양사의 개발장비를 5G용 장비로 채택하고, 모바일 백홀망에 순차 적용을 시작해 서울 및 경기 일대에 450여대를 우선 구축했다.

향후 5G네트워크 구축일정에 맞춰 전국망에 약 9000여대의 장비를 추가 구축할 예정으로, LG유플러스는 원활한 장비수급을 위해 수십억원 상당의 직접 지원자금을 양사에 지원했다.

LG유플러스는 이 장비에 서비스별로 트래픽 경로를 결정해주거나 조정해주는 '세그먼트라우팅(Segment Routing)'은 물론 가상 사설망(VPN),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등 다양한 기술이 적용되어 있어 5G망 트래픽 제어 및 처리효율 향상, 고품질 데이터 서비스 보장 및 서비스 품질의 차별적 제공 등이 가능해 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이상헌 네트워크개발담당은 "5G서비스의 막대한 데이터 처리를 위해서는 고용량 유선 네트워크 투자가 반드시 선행돼야 한다"며 "백본 스위치 국산화에 힘을 쏟아 온 LG유플러스는 백홀과 프론트홀 등 국내 중소 제조사들이 강점을 보이는 5G 유선장비 시장에서 동반성장의 모범사례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