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배우 이영애와 ‘후’ 글로벌 전속 모델 재계약
LG생활건강, 배우 이영애와 ‘후’ 글로벌 전속 모델 재계약
  • 김자혜 기자
  • 승인 2018.10.25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6년부터 13년 간 ‘후’ 브랜드 모델 활약...화장품업계 이례적
▲LG생활건강 후 모델 이영애.<사진=LG생활건강>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2006년부터 13년간 궁중화장품 브랜드 ‘더 히스토리 오브 후’의 모델로 활약해오고 있는 배우 이영애와 글로벌 전속 모델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13년 동안 한 브랜드의 모델로 활동하는 것은 화장품 업계에서도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LG생활건강은 이번 재계약을 통해 ‘후’ 브랜드의 성장과 함께 해 온 모델 이영애와의 여정을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영애는 격이 다른 기품과 고급스럽고 우아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후’가 전달하고자 하는 왕후의 품격 있는 아름다움과 신비로움을 현대적인 감각으로 표현할 수 있는 독보적인 모델이다. 

또한 한류를 대표하는 명성 높은 한류 스타로 ‘후’가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까지 영역을 넓히며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이와 관련 독특한 궁중 비방을 담은 ‘비첩 자생 에센스’는 일명 ‘이영애 에센스’로 알려지면서 국내와 해외 고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는 베스트셀러로 자리잡았다. ‘후’를 K뷰티 대표 브랜드로 이끈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기도 했다.

또 이영애는 ‘후’의 모델로서 브랜드의 위상을 알리는 행사인 ‘후 궁중연향’, 국악 후원 행사인 ‘후 해금예찬’ 등 주요 행사에 참여한 바 있다.

한편, ‘후’는 ‘왕후의 궁중 문화’라는 차별화된 브랜드 가치를 바탕으로 큰 폭의 성장을 거듭해왔다. 지난 2016년에는 국내 화장품 단일브랜드 중 가장 빠른 속도로 연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올해에는 이미 3분기까지 누적 매출이 1조4540억원을 기록하며 연매출 2조원 돌파를 바라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