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 & Biz 전기·전자
두산로보틱스-신한은행, 협동로봇 금융상품 개발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10.11 15:32
  • 댓글 0
두산로보틱스 이병서 대표(오른쪽)와 신한은행 최병화 부행장이 협동로봇 구매자를 위한 전용 금융상품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갖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두산로보틱스

[토요경제=정동진 기자] 두산로보틱스는 신한은행과 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 구매자를 위한 전용 금융상품을 개발, 제공하고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신한은행이 제공하는 대출상품을 이용해 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을 구매하면 1년 거치 후 3~5년 분할 상환이 가능하므로 구매자는 초기투자 부담을 덜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인 금융상품은 주요 수요층인 중소 제조업체들의 구매 여건을 개선해 두산의 협동로봇 보급 및 확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식은 10~13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2018 로보월드' 전시장에서 양 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20개국 230여 개 업체가 참가한 올해 전시회에서 두산은 참여 업체 가운데 최대규모(225㎡)로 전시관을 꾸려 협동로봇 조립 공정 시연, 고객 체험행사 등을 진행한다.

두산로보틱스 관계자는 "시장 진입 초기임에도 불구하고 두산의 협동로봇에 대한 고객사들의 호평이 이어져 올해 국내 협동로봇 시장에서 선두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올해 안으로 영국, 프랑스, 미국 등 주요 국가에서 딜러사를 추가 확보하는 등 해외 시장을 적극 공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동진 기자  jdj@sateconomy.co.kr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