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스퀘어, 신작 게임 2종 글로벌 버전 영상 공개
액션스퀘어, 신작 게임 2종 글로벌 버전 영상 공개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10.10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경제=정동진 기자] 액션스퀘어(대표 박상우)가 10일 개발 중인 기간틱엑스·이터널랩소디의 해외 서비스를 앞두고 글로벌 버전 게임의 영상을 공개했다.

우주를 배경으로 한 액션 슈팅 게임 '기간틱 엑스'는 대기업의 용병이 되어 행성에서의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정통 액션 슈팅 게임의 탑 다운 뷰 방식을 채택하여 전장을 한눈에 보면서 제대로 된 실력으로 진검 승부할 수 있도록 한 것이 개발 포인트다. 글로벌 버전에서는 강력한 전투를 기반으로 다양한 무기와 스킬, 협력 플레이의 재미를 강조했다.

이번 글로벌 버전 영상에는 영어권 유저 테스트에서 호평을 받았던 협력 플레이의 재미를 중심으로 전반적인 게임 소개와 주요 전투의 플레이 장면을 담았다.

이터널랩소디는 전략형 판타지 시뮬레이션 장르로 무역, 제작, 전투가 하나로 합쳐져 최강의 용병단을 운영하는 독특한 RPG 게임이다.

이번 영상에서는 단순 반복적인 전투와 캐릭터 성장 스타일이 아닌, ‘이터널랩소디’만의 독특한 시스템들, 무역을 통한 자원의 확보, 자원 채취와 제작, 몬스터와의 전투, 대륙과 바다에서 펼쳐지는 PvP 등을 담고 있다. 

박상우 액션스퀘어 대표는 "기간틱엑스∙이터널랩소디 두 게임 모두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한 게임 장르이며, 이에 맞춰 해외에서 선호하는 시스템과 유료화 모델 방식 등을 택하고 있다"며 "직접 생각하고 조작하는 게임 본연의 재미에 집중하여 글로벌 시장에서 평가받고 상업적으로도 흥행하는 게임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