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트너, AI 사용 목적은 시간과 돈 절약
가트너, AI 사용 목적은 시간과 돈 절약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09.1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들이 AI를 사용하는 이유 / 자료=가트너

[토요경제=정동진 기자] 일반 사용자들의 AI(인공지능) 관련 기술을 사용하는 목적은 시간과 돈을 절약하기 위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현지시간) 글로벌 시장 조사기관 가트너의 'AI 인식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58%는 AI가 작업 일부를 대신 수행해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면 AI를 사용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53%는 돈을 절약할 수 있다면 AI를 사용할 것이라고 답했다. 
 
응답자의 47%는 정보에 쉽게 접근할 수 있다면 AI를 사용할 것이라고 답했다. AI로 경로 및 교통편 찾기, 개인 소비에 관한 세부정보 파악 등이 이에 해당된다.

응답자의 70% 이상이 AI가 본인의 활력징후를 분석하거나 안전한 거래를 위해 음성 혹은 안면을 인식하는 기능에는 편안함을 느낀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53%는 돈을 절약할 수 있다면 AI를 사용할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나 AI가 사용자들의 목소리나 표정에서 감정을 읽어내는 것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2%가 AI가 자신의 표정을 분석해 어떤 감정을 느끼는지 이해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답했다. 또 응답자의 63%는 AI가 사용자에 대해 더 알기 위해 항상 듣고 있는 접근법은 원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앤소니 뮬런 리서치 디렉터는 "응답자의 65%가 AI는 개인정보보호를 개선하기보다는 파괴할 것이라고 믿고 있다. 다양한 관점과 선호에 부응하기 위해 고객 참여에 대한 AI의 접근법을 개별 맞춤화해야 한다"며 "사용자의 개인정보를 존중하고 AI 툴을 이용해 개인정보보호와 투명성 목표를 지원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