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희 현대차 대표 ‘지배구조 개편 지지’ 호소
이원희 현대차 대표 ‘지배구조 개편 지지’ 호소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05.17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토요경제=정동진 기자] 이원희 현대자동차 대표는 17일 입장문을 발표, 현대차그룹의 지배구조 개편안에 대한 주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 대표는 입장문에서 "이번 지배구조 재편안은 완성차 경쟁력을 강화하면서도 투명하고 선진화된 지배구조로 전환할 수 있는 최적의 방안"이라며 "이 같은 진정성과 절박성을 널리 헤아려 지배구조 개편이 소기의 성과를 거두도록 적극 지지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 대표는 "이번 지배구조 재편은 기존의 사업구조로는 지속 가능한 성장을 담보할 수 없다는 절박한 상황인식에 의해 추진됐다"면서 "모비스와 글로비스뿐 아니라 현대차 입장에서도 대단히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고 주장했다.

이 대표는 "앞으로 현대차는 완성차와 지원 사업군 간 빠르고 효율적인 협업 구조를 바탕으로 경쟁력을 높일 것이며, 후속적인 사업구조 재편을 통해 글로벌 선도 자동차 업체로서 지속해서 성장해나갈 방침을 수립해 놓은 상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의 정책 방향과 투명한 소유구조에 대한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추가적인 사업 재편을 위한 밑바탕을 마련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지배구조 재편을 통해 완성차 경쟁력을 강화하고 그 과실을 주주들에게 환원하면서 소통을 강화해 주주 친화적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