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진료 즉시 보험금 청구 서비스
KB손보 진료 즉시 보험금 청구 서비스
  • 이선주 기자
  • 승인 2018.05.16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경제=이선주 기자] KB손해보험은 16일 병원에서 진료비를 내면 즉시 보험금이 청구되는 '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를 시작했다.

병원에서 서류를 뗄 필요 없이 보험회사로 보험금이 청구되는 방식을 도입한 것은 업계 최초다.

이 서비스는 서울 신촌·강남 세브란스병원에서 먼저 시작되며, 전국 6개 가톨릭성모병원 등으로 서비스 대상 병원을 늘릴 계획이다.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진료를 받고 세브란스병원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접속, '실손보험청구' 메뉴를 누르면 된다.

헬스케어 플랫폼 업체 레몬헬스케어의 '뚝딱청구' 앱과 연동돼 본인인증 절차를 거쳐 보험금이 청구된다.

KB손보는 "진료비 영수증과 내역서 등을 전자데이터(EDI) 형태로 보험회사에 전송해 기존 청구 방식의 번거로움을 없앴다"며 "소액 진료도 자동 청구할 수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