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건강기능식품·화장품 등 구매 요령
식약처, 건강기능식품·화장품 등 구매 요령
  • 이선주 기자
  • 승인 2018.05.0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경제=이선주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일 가정의 달에 수요가 급증하는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화장품의 구매요령을 밝혔다.

식약처로부터 기능성을 인정받은 제품에는 '건강기능식품'이라는 문구 및 인증 도안(마크)이 표시되어 있다.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정받은 정식 제품인지 아닌지는 식품안전정보포털인 식품안전나라(www.foodsafetykorea.go.kr) '건강기능식품' 메뉴에서 제품명 또는 업소명 등을 입력해 확인할 수 있다.

건강기능식품은 안전성과 기능성이 확보되는 일일섭취량이 정해져 있으므로 제품에 표시된 섭취량, 섭취방법, 섭취 시 주의사항을 확인하는 게 좋다.

부작용이 발생할 경우 전화(1577-2488) 또는 식품안전나라 건강기능식품 부작용 추정사례 신고센터로 신고하면 된다.

의료용진동기와 개인용저주파자극기, 의료용자기발생기, 혈압계와 같은 의료기기를 선물할 때는 의료기기로 허가·인증·신고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근육통 완화 목적으로 허가받은 개인용저주파자극기를 '혈당, 고지혈, 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준다'고 광고하는 거짓·과대 광고하는 경우가 있어 주의할 필요가 있다.

의료기기 허가사항은 의료기기전자민원창구(http://emed.mfds.go.kr/) 정보마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용 중 부작용이 발생하면 의료기기전자민원창구(http://emed.mfds.go.kr/)를 통해 신고하면 된다.

화장품은 피부미용이나 청결 등을 위해 사용하는 것으로 아토피나 여드름 치료, 리프팅 등의 효능·효과를 표방하는 광고에 이끌려 구매하지 말아야 한다.

기능성을 인정받지 않은 일반 화장품을 주름개선, 미백, 자외선차단 등의 효과가 있는 기능성화장품으로 광고하는 사례도 있어 '기능성화장품'이라는 문구가 표시돼 있는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어린이날 행사에서 페이스페인팅을 할 때는 '화장품'으로 표시된 분장용 화장품을 사용하고, 색채물감 등 공산품을 피부에 직접 사용해서는 안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