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금융 경제·금융
금융위 "핀테크 활성화 위한 특별법 추진"과감한 접근 필요…英 '규제 샌드박스' 참고
  • 정종진 기자
  • 승인 2018.01.12 10:34
  • 댓글 0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토요경제=정종진 기자] 금융권 혁신성장 5대 선도사업 중 하나인 핀테크 활성화를 위해 금융혁신지원특별법이 추진된다.

손병두 금융위원회 사무처장은 12일 서울창업허브 핀테크 지원센터를 방문해 금융감독원, 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 기업 10개사와 현장간담회를 가졌다.

손 사무처장은 이날 "4차 산업혁명이라는 큰 변화의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존보다 과감하고 혁신적인 접근이 필요하다"며 "영국이나 호주 등에서 도입한 '규제 샌드박스' 사례를 참고해 금융혁신지원특별법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별법은 혁신적 금융서비스를 테스트하려는 경우 현행 법령상 적용 제외 등 특례를 마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샌드박스는 놀이터에 모래를 깔아놓은 공간을 뜻한다. 그 안에서 아이들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놀 수 있듯 금융사들이 규제에서 벗어나 새로운 상품을 시험해볼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정종진 기자  whdwlsv@sateconomy.co.kr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정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기획·분석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