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금융 은행 기업 브리핑
신한은행, KSI 은행부문 1위 기업 선정
  • 유승열 기자
  • 승인 2017.11.14 14:11
  • 댓글 0
14일 서울 중구 소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지속가능성지수(KSI) 은행부문 1위 기업 시상 후 왕태욱 신한은행 부행장(왼쪽)과 백수현 한국표준협회장(오른쪽)이 기념활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은행>

[토요경제=유승열 기자]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 주최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 은행부문 6년 연속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KSI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지속가능성 이슈와 트렌드에 대한 전략적 대응 수준, 기업의 의사결정과 경영활동이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얼마나 적극적으로 관리·개선하고 있는지 평가하는 측정 모델이다.

이번 조사는 매출액·시장규모·지속가능성 활동 등을 고려해 선정된 50개 업종의 197개 기업 및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소비자, 지역사회, 주주, 협력사 등의 이해관계자 및 전문가들이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한은행은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소통을 기반으로 지속적인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한 성과를 인정받아 기업경영의 공정성, 지역사회에 대한 참여, 소비자 보호를 위한 노력 등 다수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의 '따뜻한 금융' 실천 노력이 높이 평가 받아 지속가능성지수 은행부문 6년 연속 1위를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사랑받는 은행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승열 기자  ysy@sateconomy.co.kr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유승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