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2 의료·제약
한미약품 “항암제 라이선스 美 아테넥스, 나스닥 상장”
  • 이명진 기자
  • 승인 2017.06.16 10:02
  • 댓글 0

▲ 아테넥스 경영진이 나스닥 상장을 축하하는 세레모니를 펼치고 있는 모습. <사진=한미약품 제공>
[토요경제=이명진 기자] 한미약품은 경구용 항암제 기반기술 오라스커버리(HM 30181A)를 도입한 미국 아테넥스사가 지난 14일 나스닥(NASDAQ)에 성공적으로 신규 상장됐다고 16일 밝혔다.

오라스커버리는 주사용 항암제를 경구용으로 전환하는 기반기술이다. 양사는 오라스커버리 플랫폼 기술을 이용해 현재 4개의 항암제를 개발하고 있다. 그 중 개발 진도가 가장 빠른 오락솔(HM30181A+파클리탁셀·유방암)은 현재 남미 8개국에서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나머지 3종 가운데 오라테칸·오라독셀은 임상 1상, 오라토포는 임상 1상 허가를 받은 상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나스닥 상장을 계기로 아테넥스사에 새로운 투자가 유입돼 양사의 항암제 공동개발에도 속도가 붙게 됐다”며 “추가 마일스톤 여부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기로 했지만 향후 개발 성공에 따른 상업화로 상당 수준의 로열티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명진 기자  lovemj1118@naver.com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이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