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금융 증권·제2금융
NH투자증권, 편의성 높인 모바일 OTP 도입
  • 이경화 기자
  • 승인 2017.06.09 17:21
  • 댓글 0

▲ <사진=NH투자증권>

[토요경제=이경화 기자] NH투자증권은 증권업계 처음으로 모바일 일회용 비밀번호 생성기(OTP)를 도입했다고 9일 밝혔다. 모바일 OTP는 스마트폰에서 생성된 일회용 비밀번호를 통해 인증하는 방식으로 스마트폰만 있으면 실물 OTP 없이도 모든 금융 거래가 가능하다.

NH투자증권의 모바일 OTP‘QV 브랜치(Branch)’, ‘나무 계좌개설앱을 통해 비대면 신규계좌 개설 시 발급받을 수 있다. 이용자는 자금 이체, 개인정보 변경 등 본인인증이 필요한 모든 거래 단계에서 모바일 OTP를 사용할 수 있다.

진호상 NH투자증권 UX기획팀장은 비대면 계좌 개설 시 보안 매체를 발급 받으려면 영업점을 방문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는데 모바일 OTP 도입으로 비대면 금융거래의 서비스 편의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경화 기자  icekhl@daum.net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이경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