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1 전자·IT
엔씨소프트 'MXM' 21일 북미·유럽 출시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7.06.02 10:19
  • 댓글 0
▲ <사진=엔씨소프트>

[토요경제=여용준 기자] 엔씨소프트의 북미·유럽 법인인 엔씨웨스트가 오는 21PC온라인 신작 ‘MXM(Master X Master)’의 북미·유럽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MXM은 액션 MOBA(Multiplayer Online Battle Arena) 장르의 PC온라인 게임이다. 이용자는 다양한 능력의 마스터로 대전을 펼칠 수 있다.

엔씨소프트의 본사 스튜디오가 MXM을 개발했고 엔씨웨스트가 글로벌 시장 중 북미·유럽에서 처음으로 출시한다. 비즈니스 모델은 부분유료이며 기본 콘텐츠를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엔씨웨스트의 게임 퍼블리싱 총괄인 톰 니콜스는 “MXM은 동일한 장르의 게임과 차별화된 플레이 방식과 콘텐츠로 북미와 유럽 게이머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36가지 유형의 다양한 캐릭터도 매력적인 요소이다라고 전했다.

북미 게임전문 미디어인 ‘PC게이머는 지난 4월 진행한 비공개 테스트에서 “MXM은 독특한 태그 시스템을 장착한 높은 퀄리티의 MOBA게임이라고 평가했다.

또 다른 전문 미디어인 게임인포머는 게임박람회인 E3 2016에서 MXM베스트 MOBA 게임으로 선정했다.

엔씨웨스트는 자사 공식 홈페이지에서 MXM의 사전패키지를 판매한다. 사전패키지 구매자는 MXM 출시와 함께 사용 가능한 다양한 혜택을 받는다.

여용준 기자  saintdracula@naver.com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