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1 전자·IT
LGU+, 미니태양광 시스템에 NB-IoT 모니터링 기술 적용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7.05.31 17:03
  • 댓글 0
▲ <사진=LG유플러스>

[토요경제=여용준 기자] LG유플러스가 서울시 미니태양광사업자 중 시장점유율이 가장 높은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의 미니태양광 발전량 측정 시스템에 NB-IoT(협대역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다.

31LG유플러스에 따르면 서울시가 2014년부터 독자 개발해 추진 중인 베란다형 미니태양광 구축 사업에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이 최초로 NB-IoT를 활용한 원격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함에 따라 NB-IoT 기술 확산에도 한층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

LG유플러스는 서울시 미니태양광사업자인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및 태양광 발전량측정기 개발업체 에이나인NB-IoT를 활용한 미니태양광 발전량 측정기술 개발 사업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유플러스는 에이나인이 개발한 가정용 태양광 발전량측정기에 NB-IoT 통신모듈을 탑재해 기기에서 수집되는 태양광 발전량을 자사 NB-IoT 전용망을 통해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이 구축하는 관제센터로 원격 전송하는 역할을 한다.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은 관제센터 서버에 수집된 데이터로 태양광 발전량 측정은 물론 사용량을 예측하여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LG유플러스의 NB-IoT기술이 적용된 미니태양광 발전량 측정기는 연내 서울시내 태양광 발전량 측정 의무가구에 우선 적용되고 2018년부터는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의 미니태양광사업 전체로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한편 미니태양광사업자인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은 서울시가 2014년 미니태양광 구축사업을 시작한 이래 매년 평균 약 40%수준의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여용준 기자  saintdracula@naver.com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