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기술금융 PEF 150억원 투자
SK증권, 기술금융 PEF 150억원 투자
  • 전은정 기자
  • 승인 2015.11.03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J테크·한국티씨엠 대상

[토요경제신문=전은정 기자] SK증권은 중소기업은행과 공동 운용하고 성장사다리펀드 등이 출자한 ‘기술금융 제일호 사모투자전문회사(PEF)’가 SJ테크와 한국티씨엠에 각각 100억원과 50억원을 투자했다고 3일 밝혔다.

기술금융 제일호 PEF는 우수한 기술과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기업에 대한 투자 등 기술금융에 근간한 투자 활성화 목적으로 설립된 첫 번째 PEF다.
SJ테크는 알루미늄·마그네슘 등 금속소재 합금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 및 자동차용 부품 다이캐스팅 전문 기업이다. 이번 투자로 SJ테크는 베트남 신규 진출을 통해 글로벌 넘버원 모바일 업체 및 글로벌 톱10 자동차 전장 업체로의 납품 확대로 향후 외형 성장 및 체질 개선에 더욱 더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또 한국티씨엠은 체외진단기기(IVD, In-Vitro Diagnostics) 제조판매 및 진단검사서비스를 제공하는 코넥스 상장기업이다. 이 기업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현재 진행중인 액상기반세포검사장비(Cell Square) 및 가인패드(패드 형태의 HPV 자가진단기기) 등 마케팅 및 사업확장은 물론 해외 비즈니스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