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전국대리기사협회와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
오비맥주, 전국대리기사협회와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
  • 정창규 기자
  • 승인 2015.09.18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류 판매업소 종사자 대상 건전음주 서약활동도

▲ 오비맥주(대표 김도훈)는 17일 ‘글로벌 건전음주의 날’을 맞아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건전음주 캠페인 발대식을 갖고 전국대리기사협회(협회장 김종용)와 함께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에 나섰다. 오비맥주는 서울 강남역과 이천, 청주, 광주광역시 등의 주요 번화가에서 전국대리기사협회와 함께 음주운전 및 청소년 음주 예방을 위한 가두 캠페인을 벌였다. 사진=오비맥주 제공
[토요경제신문=정창규 기자] 국내 대표 맥주전문기업 오비맥주가 전국대리운전기사들과 함께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벌였다.

오비맥주는 17일 ‘글로벌 건전음주의 날(Global Beer Responsibility Day, 이하 GBRD)’을 맞아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건전음주 캠페인 발대식을 갖고 전국대리기사협회(협회장 김종용)와 함께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에 나섰다.

‘글로벌 건전음주의 날(GBRD)’은 세계 최대 맥주기업인 AB인베브가 바람직한 음주문화 확산을 위해 2010년 제정한 날로 올해의 경우 AB인베브 전 임직원뿐 아니라 칼스버그, 하이네켄 등 글로벌 주류 대기업들도 캠페인에 동참했다.

오비맥주는 이날 서울 강남 본사에서 열린 건전음주 캠페인 발대식에 이어 서울 강남역과 이천, 청주, 광주광역시 등의 주요 번화가에서 전국대리기사협회와 함께 음주운전 및 청소년 음주 예방을 위한 가두 캠페인을 벌였다.

김도훈 오비맥주 사장은 “무분별한 음주습관은 건강을 해치고 더 나아가 사회적 문제로 이어질 수 있어 건전음주 캠페인을 매년 실시하고 있다”며 “주류선도기업으로서 건전음주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도입해 올바른 음주문화가 사회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