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산사태, 100명 이상 매몰
스리랑카 산사태, 100명 이상 매몰
  • 이규빈 기자
  • 승인 2014.10.3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경제=이규빈 기자] 인도 남쪽에 위치한 스리랑카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100명이 넘는 인원이 매몰됐다.

현재 16명의 사망이 확인되고 약 250명이 실종된 것으로 알려진 중부지역 산사태로 인해 매몰된 100여명의 인원은 생존 가능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인명 피해 규모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우려가 되고 있다.
스리랑카의 마힌드라 아마라위라 재난관리부 장관은 100여명이 토사에 매몰된 것으로 파악된다며, 이들의 생환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전했다. 현재까지 16명의 시신이 수습된 가운데, 사망자 대부분은 지역 차 농자 근로자나 가족 등 지역 주민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산사태는 스리랑카의 수도 콜롬보 동쪽으로 약 200km 떨어진 바둘라군 코슬란다 지역의 메리베다 차 재배지에서 발생했다. 29일 내린 폭우로 오전 7시 30분께 산사태가 발생하며 주택 120여 채가 토사에 매몰됐다.
스리랑카 당국은 수색과 구조작업을 시신 발굴 작업으로 변경하고 현지에 군대 등 인력을 투입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