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디에이치·힐스테이트 입주민 전용 ‘제주 제휴 서비스’

어반플레이·프립 제공 여행콘텐츠 특별할인 선봬

김자혜 기자 승인 2021.06.16 11:10 의견 0
현대건설 조현욱 마케팅분양실장(사진 왼쪽)과 홍주석 어반플레이 대표(사진 오른쪽)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건설>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현대건설이 업계에선 처음으로 입주민 대상 제주도 여행 제휴서비스를 선보인다.

현대건설은 도시콘텐츠 전문기업 어반플레이와, 액티비티플랫폼 프립과 손잡고 입주민에 특별할인을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디에이치·힐스테이트가 입주민들에 삶의 질을 높이는데 일조한다는 시도다.

최근 코로나19 유행이후 국내여행 수요가 증가세다. 지난 3월 국내선 이용 항공여객은 365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93% 폭증했다.

이에 현대건설은 입주민들의 제주 여행시 즐길수 있는 콘텐츠에서 입주민 혜택을 도입했다.

이번 제휴로 어반플레이의 복합문화공간 ‘사계생활’, 제주로컬매거진 ‘인jiin’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계절제주를 정기구독하면 추가상품도 제공한다.

또한 프립캠프를 이용하는 ‘디에이치’, ‘힐스테이트’ 입주민은 최대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프립캠프는 패밀리 요가클래스, 올레길 탐방 등 체험형 관광 콘텐츠를 제공한다.

제주향토음식보전연구원 양용진 셰프, 장진우 셰프의 음식을 맛볼수 있는 입주민 서비스도 예정돼 있다.

입주민들이 캠핑시설 소울빌리지(ENV콘텐츠 제휴)를 방문시 캠프닉, 차박, 수영장, 피트니스 등 시설 할인혜택을 받을수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지금까지의 주거서비스가 아파트 단지와 커뮤니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로 한정되었었다”며 “이번 제주도 여행 테마 서비스 개발로 입주민들이 아파트를 떠나 여행을 할 때에도 디에이치·힐스테이트 브랜드에 대한 차별화된 가치를 느끼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