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의 계승자, 신규 5성 캐릭터 ‘라피스’ 등장

임재인 기자 승인 2021.06.15 12:32 의견 0
(자료=게임빌)

[토요경제=임재인 기자] 게임빌이 ‘빛의 계승자’의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에는 신규 5성 캐릭터(서번트) ‘라피스’가 최초로 등장한다. 라피스는 날카로운 비수를 자유자재로 휘두르는 공격형 캐릭터로 빠른 움직임으로 적을 공격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앙코우’의 아바타도 처음으로 공개된다. 시공의 초월자, ‘앙코우’는 어둠의 12기사 중 한 명으로 거대한 낫을 사용하며 가면과 갑옷으로 온 몸을 감싸 신비로움을 풍기는 캐릭터다.

이번에 추가된 아바타를 착용하면 훈훈한 얼굴이 드러나며 화려한 비주얼의 1연타 연계기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유저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도감 효과’가 상향되고, 탐험지역의 밸런스가 개편된다. ‘도감 효과’는 도감 레벨에 따라 추가로 부여되는 능력치로 캐릭터를 모을 때 마다 레벨를 향상시킬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특히 ‘각성’과 ‘초월’로 향상되는 능력치가 대폭 상승하여 캐릭터 수집에 대한 동기부여가 될 전망이다.

탐험 지역 보스들도 더욱 강력하고 새로운 모습으로 등장한다. 난이도가 상향되는 만큼 ‘3~5성 소환석’과 ‘4~5성 소환석 파편’등 더욱 유용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또한 업데이트를 기념하여 게임에 접속만 하면 ‘5성 공격 소환석 2개’, ‘5성 방어‧지원‧회복 소환석 2개’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실시해 한층 빠른 성장의 기회를 부여한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